Google Search

Search for All SCV's Blogs


뉴 아이패드 악세서리 - 거치대, 파우치, 전면 보호필름 ┗ With iOS Life

뉴 아이패드 구입 전부터 악세서리들을 구입해오고 있었습니다만,
당연하게도 아이패드 본체가 없으면 다 떨거지(..)에 불과하기 때문에 사진만 찍어놓고 못올리고 있었더랬습니다;

이제 뉴 아이패드도 받고 했으니.. 구입한 악세서리를 한꺼번에 적어보겠습니다. 구입한건 휴대용 거치대와 파우치, 전면 보호필름.

일단 글이 좀 길어져서 접어둡니다. 계속 보시려면 클릭해주세요.

뉴 아이패드 악세서리 - 거치대, 파우치, 전면 보호필름 이야기
보시려면 클릭해주세요.


제일 처음 구입한건 아이패드 거치대.
스마트커버가 전면 보호필름과 거치대의 역할을 해주긴 합니다만, 스마트커버에 의한 아이패드 낙하사고가 많다고 들어서 (거기다 가격도 센 편이고)
구입 안하기로 마음 굳혔지요.
게다가 기기에 보호필름 이외에 뭐 더 붙어있는걸 별로 안좋아하기도 하구요. [그래서 지금 쓰는 기기들은 케이스가 없습니다]

그래도 거치대는 꼭 필요할 것 같아서 검색해보다가 괜찮아보이는 녀석을 하나 골랐습니다.



Arkon 이라는 곳에서 팔고 있는 IPM-TAB1라는 거치대입니다. 보시다시피 접었을때는 부피가 작은 편이라 마음에 들더군요.
가격은 26,000원 정도. (전 22,000원 정도에 구입했습니다만)

접었을때의 크기는 대략 이렇습니다. 비교를 위해 두 사진 모두 커터칼을 함께 촬영해 봤는데요, 사각 나무막대 같은 느낌입니다.
무게는 3.2온스 (아마존닷컴 상품정보 기준, 약 91g) 로 아이팟 터치보다 약간 가볍습니다.
접었을때의 부피도 그리 크지 않은 편이고 무게도 무난해서 가지고 다니기 좋겠다는 생각이 들더군요. 그리고 실제로 써봐도 그렇고.

제 경우에는 아이패드를 가방에 넣어가지고 다니는 경우가 많을 것으로 예상했고, 그래서 거치대는 필요하지만 가방에서 공간을 많이 차지해주길 바라지 않았습니다.
일단 휴대용이니 부피가 작고 봐야겠죠. 그래서 고른게 이녀석. 접었을때의 부피와 기능에 대한 충실도의 연관관계는 전혀 없어보이고.



펼치면 이런 모습입니다.
제품 포장에는 아이패드, 갤럭시 탭 등의 태블릿 PC를 거치할때 사용하는 물건이라고 적어두고 있는데,
바짝 접히기도 해서 아이팟 터치나 넥서스 S등 소형 전자기기도 충분히 거치가 가능합니다. 근데 소형 전자기기는 이것보다 간편한 거치대도 많으니 좀 그렇긴 하네요;

거기에 주요 마찰면, 그러니까 바닥이랑, 하단부 거치 홈, 뒷면 지지대에는 스펀지가 붙어 있습니다. [사진의 빨간 화살표 부분]
기기를 부드럽게 받혀주는 동시에 미끄럼을 방지하는 기능까지 수행하네요.

뒷면 지지대는 자유롭게 움직여서 거치하는 태블릿을 원하는 각도로 거치할 수 있도록 도와줍니다.
위 사진들과 같이 전자책이나 동영상을 보는 각도로 거치하실수도 있고, 가상 키보드를 사용하기 좋은 각도로 거치하실수도 있습니다.


뭔가 글만으로는 전달이 잘 안되는 느낌도 드는데, 찾다 보니 이런 영상이 있네요.
이 기기가 어떤지에 관해서 잘 보여주고 있습니다.


모바일은 이쪽입니다 : http://youtu.be/_ySZx-GWDEU

이런 녀석. 아이패드 받고 오늘까지 3일 정도 쓰고 있는데, 마음에 듭니다. 충전할때도 여기다 거치해두고 충전하네요.



이어서 구입한건 파우치.
케이스를 씌울까도 생각했습니다만, 말했듯이 기기가가 무언가로 가려지는걸 싫어하고 괜찮아보이는건 다 5, 6만원씩 하더군요; 싱글 말고 앨범이 한장인데!

그래서 다른걸 찾다가 파우치를 골랐습니다. 벨킨에서 나온 F8N278TT.
아이패드 1 용인데, 아마존닷컴 리뷰 찾아보니 아이패드 2에도 스마트커버 씌운 상태로 들어간다고 하고
어차피 외형적 스펙은 차라리 아이패드 1과 가깝지 않을까 생각해서 망설임 없이 구입했습니다.


크기도 아이패드만 딱 들어갈 수 있는 크기이고 (아마존 리뷰대로 스마트커버 정도는 충분히 커버 가능한 공간),
재질이 재질이다 보니 세탁이 가능. 손세탁이 가능하다고 적혀 있었습니다.
사진은 아래에 있는데 안감이 흰색이라 세탁이 불가능하면 엄청 난감할 것 같았는데 이건 환영.

쓰다보니 깨달았지만, 손으로 들 부분을 다른 재질로 덧대놨네요. 나중에 걸레로 닦아보니 땀 흡수는 안될 것 같은 재질.
일반적인 사용패턴에서는 거의 저 부분을 벗어나서 들 일이 없더군요. 잘 만들어 놨습니다.



아이패드는 위와 같이 넣습니다. 지퍼를 열고 넣고 지퍼를 닫으면 됨(....)

안에 공간이 꽤 널널해서.. 스마트커버 정도는 씌우고도 넣을 수 있고, 제 경우는 곧 터치펜을 구입할 예정인데 그녀석도 함께 넣을 수 있을듯.
근데 내부에 터치펜을 위한 수납공간이 있는게 아니라서, 괜히 같이 넣었다가 아이패드에 흠집나지 않을까 신경이 쓰이긴 할 것 같습니다.
펜 수납공간이 있었으면 더 좋았을텐데..

내부 재질은 저런 느낌. 그.. 아이 있는 가정에서 바닥에 까는 스펀지 비슷한 그런 녀석인 것 같습니다.
당연하지만 하드커버가 아니라서 아이패드를 충격에서 보호하는 기능은 10% 내외일 것 같고.. 이거 믿고 부주의하진 말아야겠습니다;

근데 뭐.. 저는 가방에 넣을때 뉴 아이패드 혼자 넣는것보다는 이녀석에 넣고 넣는게 안전할 것 같아 산 입장이라 떨어뜨릴 일이 있을까 싶긴 합니다.
저처럼 "가방에 뉴 아이패드만 넣기 찝찝하다!" 하시는 분들은 이런 제품을 추천.



마지막으로 보호필름.

개인적으로 보호필름은 꼭 붙히는 주의이고,
지문방지필름을 뗀 이후 보호필름별 화질차이를 눈으로 확인한 뒤로 보호필름 고르는데도 나름 신경을 쓰는 편입니다.
그렇게 SGP 보호필름만 거의 사용하고 있는데 (넥서스 S, 아이팟 터치, 뉴 아이패드) 이거 쓰면서 느낀건 비싼건 그만큼 오래 쓰게 된다는 것.

그래서 이번에도 SGP 제품으로 골랐습니다. SGP Apple New iPad 슈타인하일SQ 울트라크리스탈 액정보호필름 [SGP Store 바로가기] 을 샀군요.


저는 보호필름을 항상 제가 붙히고 있습니다. 그래서 처음에 지하철 이런데서 산 보호필름 붙히는데는 나름 꽤 고생을 했는데
SGP의 보호필름은 붙힐때 사용할 수 있는 유용한 도구들 (클리닝 스프레이나 기포방지용 용액 스프레이, 기포제거용 고무판, 먼지제거용 스티커,
액정 클리너-안경수건 같은-)
이 함께 들어있어서 시간이 좀 오래 걸린적은 있어도 실패해서 필름을 버리거나 한 적은 없군요.
개인적으로 마음에 드는 부분 중 하나입니다. 물론 부착점에 가면 유료로 부착서비스를 받을 수도 있지만, 필름을 붙히는 재미나 푼돈 아끼는데는 이게 제격이죠.

근데 몇번 사 보고 느낀거지만, 붙히는데 쓰는 재료가 넉넉하게 들어있다 보니 이게 남는데.. 남는건 좀 아깝더군요;;

뉴 아이패드 붙힐때는 1.5mm ~ 2mm 정도 어긋났습니다;
그래도 다행히 전면 카메라 구멍이 필름의 뚫린 구멍 안에 들어가 있고, 테두리로도 필름이 공중에 뜨거나 하지 않아서 다시 붙히지는 않았네요.
아이패드는 화면이 커서 필름을 맞추기 힘들지 않을까 걱정했는데 의외로 한번에 성공해서 안도의 한숨을 쉬었다는건 여담아닌 여담;;


조만간 여유가 생기는 대로 뉴 아이패드에 사용할 정전식 터치펜은 추가로 장만할 것 같고,
SD카드를 읽을 수 있는 애플 카메라 키트도 구입을 고려중입니다. 이건 오프라인에서 살 것 같기도 하고..

접으시려면 클릭


아이팟 터치때도 그랬지만, 아이패드 구입 후에도 악세서리 값을 아껴본다고 아꼈는데 대충 잡아봐도 6 ~ 7만원이 벌써 나갔네요;;
카메라 키트랑 터치펜 사면 또 한 4만원쯤 나갈 것 같고.. 뭐 이정도에서 끝난걸 다행으로 생각해야 하려나요(..)

아무튼 악세서리를 구입하는 재미-_-도 은근 있는 것 같은 뉴 아이패드입니다.
여기에 맛들일 일은 절대 없을 것 같지만.

덧글

  • 창천 2012/04/22 12:23 # 답글

    거치대가 심플한 게 괜찮네요.
  • SCV君 2012/04/22 23:41 #

    창천님 // 예. 어차피 아이패드에 케이스가 없다는 가정 하에.. 거치를 위한 나은 선택지 중 하나가 아닐까 생각해봅니다.
  • 세이렌 2012/04/22 13:53 # 답글

    전 결국 뉴패드 16G 블랙으로 질렀습니다. ....만 주말이었네요? 일요일이었네요? Orz...
    승선생활을 하다보니 날짜 감각이 맛탱이 가버려서 이런 실수를...ㅠㅠ

    이제 커버 알아보고 있는데 맥컬리에서 나온게 상당히 괜찮아 보이더군요.
    가격은 4.8만으로 좀 쎄던데 가로, 세로 거치가 다 가능해서 이게 제일 끌리네요.
  • SCV君 2012/04/22 23:42 #

    세이렌님 // 아, 그거 로오나님이 비슷한거 구입하지 않으셨던가요? 거치한 상태에서 가로세로가 다 되는건 저도 끌리더군요.
댓글 입력 영역

Google Adsense